11477
https://image.ohou.se/image/resize/bucketplace-v2-development/uploads-projects-cover_images-1560135287246_JJXG.jpg/1440/none
온라인집들이
'파티션'으로 공간 분리 _ 20평대 아파트
2019년 06월 10일 11:55
이 컨셉 시공상담
건물
아파트
평수
24평
작업
전문가
분야
리모델링
기간
4 주
예산
4,000만원 ~ 5,000만원
가족형태
취학 자녀가 있는 집
세부공정
포세린타일, 주방리모델링, 조명시공, 가벽&파티션
지역
서울특별시
[928553, 928554, 928555, 928556, 928557, 928558, 928559, 928560, 928561, 928562, 928563, 928564, 928565, 928566, 928567, 928568, 928569, 928570, 928571, 928572, 928573, 928574]
안녕하세요
스튜디오 오밀리
장윤영 실장입니다 :D

이번 프로젝트는
과감한 파티션 설치로
구조적 단점을 감춘 아파트입니다!
전형적인 24PY 복도식 아파트의
현관의 모습입니다.
현관을 들어오면, 안방이 보이고,
화장실 문이 보이고,
그리고 거실도 훤히 보이는 구조입니다.

화장실 옆에 저 조그만 도어는
용도를 알 수 없는 수납장(?)입니다.
작은 공간에 사이즈도 일정하지 않은
도어가 여럿 보이면 정신이 없지요...
우선 철거를 합니다.
오래된 아파트를 매매를 하시고
인테리어를 하실 예정이시면,
최대한 손 대지 않은 집을 고르는 게 좋습니다.
애매하게 덕지 덕지 붙어있는 마감재,
어설프게 되어있는 인테리어..

철거 비용이 어마어마 합니다 ㅠㅠ
건드리지 않아도 될 부분까지
건드려야 하고요 ㅠㅠ
설계 당시 우리의 디자인 포인트는

"현관을 열었을 때
안방, 화장실 문 대신
근사한 액자 뷰,
그리고 예비신부를 위한
널찍한 파우더룸!"

나름 과감하게 (?)
안방을 가리는 사선 파티션,
그리고 파우더룸 으로
평면을 계획했습니다.
완성된 모습입니다.
파티션으로 자연스럽게
복도를 연출해 공간이
답답해 보이지 않습니다!

사실 요 평면을 들고 미팅을 끝낸 뒤,
주위의 반응은 뜨거웠어요.
10명 중 8명은 반대를 했어요.
좁아 보일까 봐....
나머지 찬성한 2명은 저랑 클라이언트였죠.
파티션 뒷부분은 파우더룸 공간으로
버리는 공간 하나 없이 알차게
구성하였습니다.
수도까지 끌고 와서 약식으로
세면대를 만들어드리고 싶었으나,
지금 보니 세면대가 있었으면
너무 오밀조밀할뻔했네요.
주방의 모습입니다.
'타일' '가구' 마감 하나는 자신 있습니다 :D
타일 컬러 역시 튀지 않는 모노톤에서
깔끔하게 정리하였습니다.
화이트 무광 가구와 얇은 싱크대 상판은
ST5의 자랑입니다.
LDK 구조의 거실은
항상 비우려고 노력합니다.
굳이 제가 안채워도
나중엔 채워지더라구요.
제가 처음부터 콘셉트를 확고하게 잡아버리면
나중엔 변화가 힘들거든요.
안방은 선택과 집중!
차르르 쉬폰 커튼과
침대 헤드 뒤편에 가벽을 만들어
핸드폰 충전도 하고 스탠드도 올려놓고
다양하게 활용을 할 수 있습니다.
나머지 작은방 역시 어떤 가구도
소화 가능한 화이트로 정돈합니다!
세월이 느껴지는 화장실입니다.
전혀 인테리어 가 안 된 집이어서
시공팀과 충분한 협의를 한 후
덧방 시공을 했습니다.
장가가기 전에는, 화장실에 작은 타일을
많이 선호를 했는데, 장가가서 화장실 청소를
해보니 큰 타일이 좋더라고요.
메지 라인 (줄눈) 도 항상 타이트하게 넣습니다.
그럼에도 타일 라인은 언제나 칼 같습니다.
노멀해 보이는 화장실이지만
시공은 노멀하지 않습니다.
협력업체에서 힘들게 일한다고
핀잔을 주지만
칭찬으로 알고 더 괴롭힙니다.
젠다이 마감은 45도 마감입니다.
직접 청소를 하니 실리콘은
없을수록 좋더라고요.
실리콘이 아예 없을 순 없지만
조금 힘들게(?) 시공을 하면
실리콘은 적게 시공하고
더욱 깔끔할 수 있습니다.
이상으로,
'파티션'으로 공간 분리 20평대 아파트
포스팅을 마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D
좋아요
93
스크랩
262
댓글
6
조회
15,542
실제 적용 샷을 보고
살 수 있어 좋아요!
앱스토어 후기
오늘의집 앱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