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820
https://image.ohou.se/image/resize/bucketplace-v2-development/uploads-projects-cover_images-157862733390410838.jpg/1440/none
온라인집들이
시선과 발길을 이끄는 공간이 매력적인 오피스
2020년 01월 10일 12:34
이 컨셉 시공상담
건물
사무공간
평수
50평
스타일
모던, 미니멀&심플
작업
전문가
분야
리모델링
기간
6 주
예산
4,000만원 ~ 5,000만원
가족형태
기타
세부공정
원목마루, 조명시공, 가벽&파티션, 슬라이딩도어, 아트월
지역
전라북도 익산시
[1963695, 1963696, 1963697, 1963698, 1963700, 1963699, 1963701, 1963702, 1963703, 1963704, 1963705, 2137416, 2240477]
(주)공간기록의 인테리어 브랜드 스페이스로그 입니다.

오늘 소개해 드릴 사례는 (주)공간기록의 익산 지사 사무실 인테리어입니다. 공간을 거스르는 기둥이 없이 말끔한 정사각형태의 오피스공간을 전체적으로 리뉴얼한 케이스입니다. 

그리 크지 않은 공간이지만 화이트의 벽체와 유리 파티션으로 적절히 분배된 업무공간과 회의실, 미팅룸의 구성, 심플하면서도 미니멀한 디테일이 돋보이는 화이트 오피스 인테리어 입니다.
None
첫 입구를 통해 들어갔을 때 환해지는 듯한 개방감은 어떤 손님이든 반갑게 맞아줍니다.

곡선 유리 파티션을 따라 안쪽으로 들어가서 손님들은 왼편 미팅룸, 직원들은 오른편 사무공간으로 들어가도록 동선을 고려했습니다. 곡선으로 디자인 된 부드러운 동선과 유리 파티션의 개방감이 돋보입니다.
None
건축회사의 이미지에 맞게 디자인하면서도 유연한 동선을 위해 수많은 고민을 했던 현장입니다.
None
미팅실로 들어가는 입구입니다. 다른 시각적 요소를 최대한 배제하고 오로지 두개의 커다란 곡면으로 휘감아 들어가는 듯한 공간감은 건축 거장 김수근이 말하는 모태 공간을 연상시킵니다.
None
곡면의 입구를 거쳐 미팅실로 들어오면 차분하면서도 미니멀한 화이트의 벽체와 따스한 느낌의 원목마루로 공간에 들어선 클라이언트의 마음을 편안하게 해줍니다.
None
화이트 우드 인테리어에 왼편에는 매립 선반과 수납공간. 천정에는 파티션의 곡선과 대비되는 직선으로 공간을 채웠습니다. 그리고 블랙 앤 화이트 의자 스타일링으로 한층 더 밝은 분위기를 연출했습니다.
None
교차되는 두 곡선이 마치 공간을 감싸 안은 듯 더 포근한 느낌이 듭니다. 천장에는 마루의 방향과 일치하는 방향으로 라인의 디테일을 살린 흡음재를 적용하여 기능적으로 명료한 소리로 회의공간을 서포트하면서 시각적으로도 디테일을 살렸습니다.
None
역동적인 에너지를 담은 제작 조명의 사무공간. 노출 천정과 제작조명으로 회사 특유의 젊은 감성을 담았습니다.
None
길게 이어진 회의 테이블과 그에 맞춘 제작 조명입니다. 검은색으로 마감한 인더스트리얼 노출천정과 함께 단순하지만 심플한 디자인 요소로서 멋을 더합니다.
None
회의 공간은 길고 좁게 구성되어 있어서 만약 막힌 벽면이었다면 매우 답답한 공간이 될 수 있었지만 전체적으로 유리 파티션 월과 유리도어를 이용하여 공간을 구분하면서도 시각적인 개방감을 주었습니다.
None
업무공간은 개인의 프라이버시를 보호하면서 딱딱한 분위기 보다는 자연스러운 분위기를 이끌어냈습니다. 노출 천정과 레일 조명으로 인더스트리얼 스타일과 함께 캐주얼한 분위기를 연출하고 시스템 가구 배치로 프라이버시가 보호된 업무 공간입니다.

한편에는 편히 쉴 수 있는 암체어도 마련되어있어 조금 더 자유롭게 작업할 수 있는 업무환경입니다.
None
회의실 유리벽 너머로  미팅룸과 전체적인 사무실 공간이 한눈에 들어옵니다. 공간의 역할과 분리는 분명하지만 시각적으로는 연결되어 있는 오피스 공간의 구성이 마치 회사의 업무 스타일을 말해주는 듯 합니다.

오늘 소개해드린 공간속에서 인테리어 자재와 가구 정보 그리고 전체적인 디자인을 참고해서 완성하고자 하는 공간 구성에 영감이 되었기를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 실용주의 감성 인테리어 spacelog
스페이스로그 인스타그램 바로가기
좋아요
58
스크랩
167
댓글
139
조회
15,383
소중한 우리 집 이야기
오늘의집에 기록해보세요
온라인 집들이 올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