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집의 모든 제품 보기

온라인 집들이

마당생활자의 봄, 여름, 가을, 겨울

제목이 필요하면 입력해주세요.(공백시 나타나지 않습니다.)

‘후아유네 프랑스자수’라는 이름으로 프랑스 자수를 가르치는 일을 하고 있어요. 그동안 아파트에서만 살다가 어쩌다 갑자기 집을 짓고 마당생활자가 되어, 전원생활의 매력을 조금씩 느끼고 배우며 살고 있어요.

제목이 필요하면 입력해주세요.(공백시 나타나지 않습니다.)

제목이 필요하면 입력해주세요.(공백시 나타나지 않습니다.)

낮과 밤, 다른 느낌이 드는 마당의 모습이에요. 같은 공간이지만 하늘과 땅을 가까이하고 그 변화를 느끼며 살 수 있다는 건 참 감사한 일인 것 같아요.

제목이 필요하면 입력해주세요.(공백시 나타나지 않습니다.)

제목이 필요하면 입력해주세요.(공백시 나타나지 않습니다.)

제목이 필요하면 입력해주세요.(공백시 나타나지 않습니다.)

낮과 밤만큼이나 계절의 변화를 오롯이 온몸으로 느끼며 살게 되는 곳이기도 해요. 봄, 여름, 가을, 겨울은 이렇게나 다른 모습으로 열일하고 있다는 것.

제목이 필요하면 입력해주세요.(공백시 나타나지 않습니다.)

제목이 필요하면 입력해주세요.(공백시 나타나지 않습니다.)

제목이 필요하면 입력해주세요.(공백시 나타나지 않습니다.)

제목이 필요하면 입력해주세요.(공백시 나타나지 않습니다.)

제목이 필요하면 입력해주세요.(공백시 나타나지 않습니다.)

자연은 거짓말을 하지 않죠. 뿌려 놓은 씨앗이 싹을 틔우고 꽃을 피우는 것을 보면 얼마나 고마운지 몰라요. 이렇게 애쓰며 자라고 있는 작은 모든 것들에 고마워진답니다.

제목이 필요하면 입력해주세요.(공백시 나타나지 않습니다.)

먼저 저희 집 부엌을 소개해볼까요. 식탁은 좀 넉넉한 사이즈로 갖고 싶어서 따로 제작했어요.

제목이 필요하면 입력해주세요.(공백시 나타나지 않습니다.)

요리는 물론이고 워낙 그릇 모으는 것을 좋아해요. 테이블을 예쁘게 세팅해서 차려 먹는 일은 제가 참 즐거워하는 일 중 하나예요. 빼꼼- 반려견 마루는 항상 저기에 앉아 식사를 시작하길 기다려요. ^^

제목이 필요하면 입력해주세요.(공백시 나타나지 않습니다.)


제목이 필요하면 입력해주세요.(공백시 나타나지 않습니다.)

여행 중에 만난 벼룩시장이나 엔틱 마켓에서 하나씩 사 모은 그릇들이 샤워하던 날-

제목이 필요하면 입력해주세요.(공백시 나타나지 않습니다.)

손님들을 초대해 함께 티파티를 하거나 음식을 나누어 먹기도 하고요.

제목이 필요하면 입력해주세요.(공백시 나타나지 않습니다.)

오붓한 밥상으로 아침을 즐기기도 합니다.

제목이 필요하면 입력해주세요.(공백시 나타나지 않습니다.)

제목이 필요하면 입력해주세요.(공백시 나타나지 않습니다.)

자수 수업은 주로 제 공방에서 하지만, 종종 집에서 홈 클래스를 진행하기도 해요. :)

제목이 필요하면 입력해주세요.(공백시 나타나지 않습니다.)

집을 지으며 가장 신경 썼던 부분은 거실이에요. 전원생활을 선택한 만큼 마당이 잘 보이도록 탁 트이는 공간과 창을 원했어요. 이 집의 대부분 공간 배치와 설계는 제가 했고, 구조적인 부분은 설계사님의 도움을 받았어요.

제목이 필요하면 입력해주세요.(공백시 나타나지 않습니다.)

제목이 필요하면 입력해주세요.(공백시 나타나지 않습니다.)

제목이 필요하면 입력해주세요.(공백시 나타나지 않습니다.)

티팟, 티잔 / 로모노소프

제목이 필요하면 입력해주세요.(공백시 나타나지 않습니다.)

보통 오전엔 수업하고 오후엔 이 거실 테이블 앞에 앉아 수를 놓거나, 프랑스 자수 수업 자료를 만들어요. 제가 대부분의 시간을 보내는 공간이죠.

제목이 필요하면 입력해주세요.(공백시 나타나지 않습니다.)

2층에 위치한 안방엔 침대와 협탁, 딱 필요한 것만 놓았어요.

제목이 필요하면 입력해주세요.(공백시 나타나지 않습니다.)


제목이 필요하면 입력해주세요.(공백시 나타나지 않습니다.)

침실 앞쪽에도 작은 테라스가 있어서 볕 좋은 날엔 앉아 있기 좋아요.

제목이 필요하면 입력해주세요.(공백시 나타나지 않습니다.)


제목이 필요하면 입력해주세요.(공백시 나타나지 않습니다.)


제목이 필요하면 입력해주세요.(공백시 나타나지 않습니다.)

2층 안방을 설계할 때도 테이블이 들어갈 수 있는 테라스를 만들어 달라고 요청했어요. 탁 트인 풍광을 언제든 볼 수 있길 바랐거든요. 1층 마당보다 조금 더 아늑한 공간이에요. 

제목이 필요하면 입력해주세요.(공백시 나타나지 않습니다.)

제목이 필요하면 입력해주세요.(공백시 나타나지 않습니다.)

2층 테라스는 지붕이 있어 비가 오거나 눈이 올 때, 그리고 노을이 질 때도 멍 때리며 경치를 바라볼 수 있어요.

제목이 필요하면 입력해주세요.(공백시 나타나지 않습니다.)

3층에 위치한 작은 다락 공간이에요. 서재 혹은 작업 공간으로 사용하려고 만든 곳이기도 해요. 박공 지붕 때문인지 아늑함이 느껴져서 집중해서 일을 해야 할 땐 이곳을 사용해요.


참, 이곳 다락 천장엔 하늘의 별이 보이는 작은 창도 있어요. :)

제목이 필요하면 입력해주세요.(공백시 나타나지 않습니다.)

아직은 마당초보자이지만 전문가들의 책도 읽고 공부하며 꽃도 심고 나무도 키우며 한 해 한 해 더 푸르러질 공간을 꿈꾸며 살고 있어요.


온라인집들이지만 놀러와 주신 모든 분들 감사해요. ^^


블로그 : blog.naver.com/luckylala